Posted by 법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법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법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법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질문(요약)]

스님, 저는 지난 10년 동안 층간소음으로 인한 괴로움이 극에 달하여,
심해질 때는 공황장애도 생기고, 홧병으로 죽을 것 같고,
살인충동, 자살충동까지 생겨서
결국에는 정신과 치료까지 받았습니다.
그나마 요즘 유튜브를 통해 스님 설법을 듣고 많이 좋아졌지만,
많은 것들이 편안해진 지금도
소리가 나면 일단 심장이 겪하게 뛰고 마음이 불안해지고 흐트러집니다.
그리고 이 고통은 평생 저를 쫓아다닐 거 같다는 망상이 피어오르고 숨이 막혀 괴롭습니다.
저도 모르게 가족들에게 화를 내게 되구요..
윗층에 살고 있는 평범하고 화목한 한 가정을 인정해주고 그들답게 존재하도록 그대로 내버려두기 위해,
제게 찾아온 고통을 있는 그대로 경험해주고 알아차리기...위해
저는 어떤 노력을 해야 할지요.

[답변]

법우님께서
이렇게 말씀 해 주셨어요
"소리가 나면 일단 심장이 겪하게 뛰고 마음이 불안해지고 흐트러집니다.
그리고 이 고통은 평생 저를 쫓아다닐 거 같다는 망상이 피어오르고 숨이 막혀 괴롭습니다."
라고 말이지요.
제 유튜브를 자주 보셨다면,
있는 그대로 받아들여 주라, 허용해 주라, 있는 그대로 관찰하라
는 이야기를 많이 들으셨을거에요.
윗층에서 소리가 날 때,
그동안은
그 소리가 마치 나에게 적과도 같아요.
그 소리는 나를 괴롭히는 대상이고,
그 소리를 내 마음 속에서는 미워하고, 밀쳐내려하고, 화내고, 거부하고, 싫어해 왔습니다.
제가 한 말들 중에
'과도하게 거부하는 것은 오히려 지속된다'
는 말이 있습니다.
과도하게 거부하려고 애쓰고 싸우고 밀쳐내려 하면 할수록
오히려 그 거부하려는 마음에 집착하게 되고,
그 집착하는 마음이
오히려 그 대상을 더욱 더 커지게 만든다는 것입니다.
언제나 마음을 기울이는, 관심을 기울이는,
내가 마음을 많이 쓰는 대상은
더욱 더 내 안에서 실체적인 대상으로 강력한 실체감을 만들어 내게 되고,
그 내가 만든 실체감이 하나의 공룡처럼 기형적으로 커져서
도리어 나를 공격하는 것입니다.
즉, 사실은 내가 만든 그 층간소음에 대한 공포감과 적대감,
밀쳐내려는 거부감이
도리어 그 층간소음을
내 마음 안에서 어마어마한
나를 공격하는 실체적인 공룡으로 만든 것이지요.
그러니 다른 사람에게는 별 문제가 되지 않는 층간소음이
나 자신에게는 엄청난
심지어 정신병원까지 다녀야 할 정도로 실체성을 지닌
거대한 것이 되어버린 것입니다.
그러니 거부하려는 마음이 오히려
그것을 더욱 끌어당긴 결과를 가져온 것이지요.
이 사실이 중요합니다.
거부하면 할수록,
그 거부하려는 에너지가 오히려 그 대상에게 힘을 실어주고,
실체성을 강화시켜 주어서,
더욱더 거부하는 대상을 내 삶으로 끌어오게 됩니다.
그러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층간소음이 일어날 때,
그것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여 주어야 합니다.
이 말은 곧,
지금까지 법우님은 층간소음이 들릴 때마다
그것과 마음으로 싸우고, 화내고, 밀쳐내고, 거부해 왔는데요,
이제부터는
그러한 대응을 전면적으로 전환하는 것입니다.
'거부'하던 것을
'수용'해 주는 것입니다.
그 소리가 들릴 때,
화내던 것을 환영해 주는 것입니다.
그 소리를 피해 달아나려던 생각 대신에
그 소리와 함께 있어주기를 선택하는 것입니다.
고통이 생겨날 때
그 고통을 이겨내는 방법은
그 고통 속으로 들어가는 것입니다.
땅에서 넘어진 자
도리어 땅을 딛고 일어서라는 말도 있지요.
"소리가 나면 일단 심장이 겪하게 뛰고 마음이 불안해지고 흐트러집니다.
그리고 이 고통은 평생 저를 쫓아다닐 거 같다는 망상이 피어오르고 숨이 막혀 괴롭습니다."
이렇게 말씀해 주셨는데요,
소리가 날 때,
심장이 뛰고 마음이 불안하고 흐트러집니다.
바로 그 때
그 소리와 함께 있어주세요.
그 소리를 허용해 주세요.
그 소리를 피해 도망치려 하지말고, 직면해 주세요.
정면으로 마주하고 바라보세요.
심장이 뛰고 마음이 흐트러지는 것을 허용해 주세요.
그 심장이 뛸 때 그 뛰는 마음과 함께 있어 주세요.
심장에게 마음껏 뛰라고 얘기하세요.
불안해지는 마음에게 마음껏 불안해도 좋다고 허락해주세요.
불안해지고 싶은 만큼 마음껏 불안해지기를 선택해 주세요.
숨이 막히고 괴로울 때
바로 그 숨막히는 그 순간 속으로 들어가세요.
정면으로 그 숨막히는 순간을 마주하세요.
번뇌즉보리라는 말이 있듯이,
번뇌, 망상, 두려움, 공포, 화가 있는 그곳에 동시에 깨달음도 있습니다.
그것을 거부하면
깨달음도 거부됩니다.
이것은 너무 별것 아닌 것 같은 처방처럼 보이겠지만,
지금까지 10년 동안 똑같이 대응해 왔던 것과
전혀 다른 108도 다른 방식의 대응입니다.
그 소리를 거부하다가, 밀쳐내다가,
이제 허락해주고, 허용해주고,
있는 그대로 놔둬주고,
있는 그대로 바라봐주는 것이며,
그것이 곧 그 소리를 있는 그대로 사랑해주는 것입니다.
힘 내십시오.


Posted by 법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9.15 일요법회] 삶을 놀이처럼 즐기며 사는 나만의 비법, 피터지게 열심히만 살지는 마! 고민은 내맡기고 행복하게 즐겨!

* 법상스님의 목탁소리 유튜브 채널에서 '커뮤니티'로 가시면, 매일 법상스님의 좋은글과 사진을 올려드립니다. '구독하기' 혹은 '구독중' 옆의 종모양을 클릭하여 알림 신청을 해두시면 커뮤니티 새 글과, 새로운 영상이 올라올 때 알림으로 빨리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아울러 동영상을 보시고, '구독'과 '좋아요'를 눌러주시면, 해당 영상이 보다 많은 사람들에게 전파되고 노출되기 때문에, 자연스럽게 법보시와 포교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 목탁소리 공식밴드 가입

www.youtube.com

 

Posted by 법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9.1 일요법회] 자녀문제 해결법, 술담배 나쁜짓 하는 아이들, 옳은 것도 과도하게 집착하면 틀려진다 - 가정문제, 인생문제의 중도적 해결법

이번주 개강! 서울,부산 법상스님 열린 강의, 불교아카데미 안내 ‘19년 후반기 부산 목탁소리 법상스님 불교아카데미 강의 안내 ❏ 일시 : 2019.9.11(수)~12.25(수) 매주 수요일 오후2:00~4:00 ❏ 장소 : 부산 수영구 광일로 67번길 16(광안동) 금련사 ❏ 강의내용/교재 : 생활 속 마음공부와 깨달음, ‘내 안에 삶의 나침반이 있다’ ❏ 동참비 : 4개월에 6만원('내 안에 삶의 나침반이 있다' 교재비 포함) ✓ 부산은행 : 26

www.youtube.com

 

Posted by 법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8.25 일요법회] 십이연기의 바른 이해와 실천, 괴로움의 원인은 무엇인가? 괴로움을 소멸하려면 12연기 지분을 소멸하라

#십이연기 #불교교리 #괴로움의 원인 * 법상스님의 목탁소리 유튜브 채널에서 '커뮤니티'로 가시면, 매일 법상스님의 좋은글과 사진을 올려드립니다. '구독하기' 혹은 '구독중' 옆의 종모양을 클릭하여 알림 신청을 해두시면 커뮤니티 새 글과, 새로운 영상이 올라올 때 알림으로 빨리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아울러 동영상을 보시고, '구독'과 '좋아요'를 눌러주시면, 해당 영상이 보다 많은 사람들에게 전파되고 노출되기 때문에, 자연스럽게 법보시와 포교하는 효과가

www.youtube.com

 

Posted by 법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즉문즉설]공황장애, 불안장애, 우울증, 빙의를 없애려고 온갖 곳을 다 다녀봐도 안돼요. 어떻게 해야 할까요?

#우울증 #불안장애 #공황장애 #공포심 #빙의 #치유 #즉문즉설 * 법상스님의 목탁소리 유튜브 채널에서 '커뮤니티'로 가시면, 매일 법상스님의 좋은글과 사진을 올려드립니다. '구독하기' 혹은 '구독중' 옆의 종모양을 클릭하여 알림 신청을 해두시면 커뮤니티 새 글과, 새로운 영상이 올라올 때 알림으로 빨리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아울러 동영상을 보시고, '구독'과 '좋아요'를 눌러주시면, 해당 영상이 보다 많은 사람들에게 전파되고 노출되기 때문에, 자연스럽

www.youtube.com

 

Posted by 법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비교가 나를 괴롭힌다, 독자적으로 살아갈 자유(차별, 차이, 박탈감, 우월, 열등, 두려움)

만약 여러분의 아기가 다른 아이보다 늦게 걷기 시작한다면, 혹은 말을 남보다 늦게 배우기 시작한다면, 또 옆 집 아이에 비해 영어도 수학도 심지어 운동도 못한다면, 여러분은 괴로움을 느낄 것이다. 그러나 비교하지 않고, 타인에게 영향 받지 않는다면 그건 단지 서로 다른 차이일 뿐 그리 걱정할 일이 아님을 알게 된다. 만약 여러분의 아이 성적이 다른 아이보다 낮게 나온다면, 또 친구들은 다 서울의 좋은 대학에 들어갔는데 여러분의 아이는 원하는 대학에 가

www.youtube.com

 

Posted by 법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