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대방을 미워하는 것은

곧 자기 자신을 미워하는 것이며,

상대를 나쁜 사람이라고 판단하는 것 역시

사실은 자기 자신을 나쁜 사람으로 규정짓는 것이다.

 

외부가 곧 내부이며,

상대방이 곧 나 자신과 다르지 않기 때문이다.

 

이를 업보의 법칙,

균형의 법칙,

황금률의 법칙,

작용 반작용의 법칙,

끌어당김의 법칙 등 무엇으로 말해도 상관은 없지만

그 원리는 모두 같다.

 

외부를 향해 판단하고 말하고 생각하는 모든 것들은

사실 나 자신을 향해 보내는 창조적 에너지다.

 

세상 사람들에 대한 긍정적인 견해가 많은 사람은

나 자신에 대한 긍정성의 메시지를 보내는 것이고,

상대방을 욕하고 헐뜯으며 미워하는 것은 사실

곧 자기 자신을 그런 존재로 만들고 있는 작업을 하고 있는 것이다.

 

내가 세상 사람들을 어떻게 바라보고 판단하며 생각할 것인지가

곧 내가 나의 삶을 어떤 방식으로

경험하고 살아가게 될 것인지를 결정짓는 것이다.

 

부정적인 시선으로 세상을 바라보고,

악성 댓글을 쉴 세 없이 달고,

운전중에 끊임없이 옆 차를 향해 욕설을 쏟아붓는 것은

모두 자기 자신을 향한 것일 뿐이다.

 

우리는 상대방을 판단하는 방식으로

자기 정체성을 스스로 결정짓는다.

 

세상 사람들이 다 사기꾼 처럼 보인다면,

스스로 자신을 사기꾼으로 만들고 있는 중이다.

세상 사람들이 전부 행복하고 진실하며 평화롭게 보인다면

자신의 행복과 평화는 실현되고 있는 중인 것이다.

 

그렇기에 아무리 밉거나, 이기적이거나, 짜증스런 사람일지라도

내 마음 속에서 상대방을 중립적으로 바라볼지언정,

판단하고 심판하고 미워하지 말라.

 

상대방에 대한 심판은 곧

나 자신에 대한 심판이니.

 

상대방에 대한 판단을 긍정적으로 바꾸면

내 삶이 긍정적으로 바뀌고,

상대를 부정적으로 판단하면

내 삶에 부정성이 만들어지지만,

상대방에 대한 판단을 멈추고

있는 그대로 바라보기만 한다면

상대를 통해 나 자신의 참된 진실에 이를 것이다.

Posted by 법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