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가락 다섯 개를 들어 올려 보여 보겠습니다.

이 손과 손가락은 그저 하나의 손일 뿐, 아무런 의미도 없습니다.

이 손은 우리를 괴롭힐 아무런 힘이 없습니다.

그냥 이것은 하나의 손일 뿐이기 때문이지요.

그런데 이 보이는 손가락에 대해 의미를 부여해 놓은 뒤, 그렇게 의미부여한 것을 진짜로 믿기 시작하면, 이 아무것도 아닌 손가락이 우리를 괴롭히기 시작합니다.

중간 손가락만 놔두고 나머지 손가락 네개를 접은 뒤 손을 들어 올리면, '욕'을 한다는 의미가 되지요.

이 손가락 자체에 특정한 모양을 특정한 의미로 부여함과 동시에 그 손모양을 들어보이면 우리는 화를 내게 됩니다.

본 것이 진짜라고 여기기 때문이지요.

저 사람에 나에게 욕했다고 하면서 화를 냅니다.

그러나 그렇게 우리가 머리를 굴려서 의미를 부여하고, 상을 부여하고, 판단분별을 가하지 않고, 그저 있는 그대로를 있는 그대로 본다면, 정견한다면, 실상 그대로만 본다면, 그저 손가락 하나를 들은 것일 뿐입니다.

내가 만든, 세상 사람들이 만든 허상을 좇게 되면 욕한 것이 되어 나를 괴롭히지만, 실상을 바로 보게 되면, 그저 손가락을 든 것일 뿐이니, 그 손동작에 괴로워할 이유가 없습니다.

이처럼 본 것을 내 식대로 의미부여하고, 해석해서 그 해석을 믿고 집착하게 되면, 그 아무것도 아닌 것이 나를 괴롭히기 시작합니다.

사실 우리가 느끼는 모든 괴로움은 이런 방식으로 아무것도 아닌 허상이, 내가 스스로 만들어 판단분별한 생각으로 인해 나를 괴롭히게 됩니다.

실상을 보지 않고, 허상을 좇아가는 것이지요.

사실 손가락은 우리를 괴롭힐 그 어떤 힘도 없습니다.

거기에 의미를 부여하고, 분별하고, 그것을 옳다고 믿기 시작하면서부터, 그것이 나를 울고 웃게 만드는 것이지요.

손가락 모양을 엄지와 검지를 포개어 하트 모양으로 만들면 그것은 사랑한다는 의미가 되죠? 

이처럼 아무것도 아니던 것이, 내 생각 하나에 의해 나를 괴롭히거나 행복하게 하기 시작하는 것입니다.

이것이 바로 허상을 좇는 것이고, 색에 머물러 마음을 내는 것입니다.

그러면 실상을 바로 보지 못하게 됩니다.
.....
#마음공부 #목탁소리
#불교교리 #불교 #참선 #깨달음 #금강경
YouTube에서 '겉모습으로 부처를 찾지 말라 - 금강경 27강(25분 화무소화분~26분 법신비상분 강의)' 보기
https://youtu.be/zxNNDrLO-Io 
Posted by 법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