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언가를 볼 때 보자마자 그 보이는 대상물에 끌려다니고, 그 보이는 대상이 무엇인지를 확인하고, 그 대상이 좋은지 나쁜지를 판별하면서, 보이는 대상에게 온통 관심이 쏠리게 된다.

그런데 문득, 보이는 대상에만 쏠려 있는 의식의 빛을 돌이켜 보는 놈이 누구인지를 비추어 보라.

회광반조.

보통 '보고 있다', '듣고 있다', '말하고 있다', '느끼고 있다', '생각하고 있다'라는 말을 쓰곤 한다.

보는 것을 통해 '있음'이 확인된다.

보는 작용을 통해 보고 있는 무언가가 여기에 있다는 사실이 확인된다.

그것이 무엇인지는 모르지만, 어쨌든 본다는 사실은 곧 보는 무언가가 '있음'을 증명하고 있다.

마치 눈이 대상을 보지만, 눈이 눈은 보지 못하는 것처럼.

우리는 평생토록 거울을 빌리지 않고 직접 눈을 본 적은 없다.

눈을 직접 실제로 본 적은 없지만, 다른 모든 것을 본다는 작용을 통해 여기에 눈이 있음을 확인하고 있다.

마찬가지다.

보는 것을 통해 보고 '있음'이 확인되고, 듣는 것을 통해 듣는 놈이 '있음'이 확인된다.

이 '있음'이라는 존재감은 과연 무엇일까?

무엇이 그렇게 '있을까?'

보자마자 해석하고, 듣자마자 해석하는 분별심 이전에 '보고 있음', '듣고 있음', '봄', '들음' 그 자체, 그 첫 번째 자리에서 있는 그대로 보고 들어 볼 수는 없을까?

회광반조해 보라.

그 무엇이라고 말 할 수도 없고, 볼 수도 없고, 크기도 없고, 만질 수도 없지만, 분명하게 확인되는 이 '있음'은 과연 무엇일까?

당신은 지금 이렇게 있지 않은가?

보는 것을 통해 있음이 확인된다.

무엇이 있는가?
.....

금련사 법회안내
* 매주 일요일
10:30~12:00 대승찬강의
* 매월 첫째주 수목금
20:30~22:00 수심결 강의
* 음력 1,15,24일 10:30
초하루, 보름, 관음재일 천수경강의

#불교 #마음공부 #법상스님 #생각 #명상 #참선 #회광반조 #괴로움 #망상 #좋은글 #지혜글 #글스타
YouTube에서 '보는대로 보인다, 이것이 바른 깨달음, 치우친 생각을 깨뜨릴 뿐, 중도의 실천 - 대승찬 5강' 보기
https://youtu.be/sO9_138BY4A

'마음공부 생활수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법상스님 글카드  (0) 2020.07.23
꿈의 비유  (1) 2020.07.19
회광반조, 금련사 법회안내  (0) 2020.07.14
건들수록 냄새나는 똥같은, 생각!  (0) 2020.07.10
법상스님 글카드 모음  (0) 2020.07.07
있는 듯한  (0) 2020.07.06
Posted by 법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