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의 비탈진 내리막에서
뒤집혀 내동댕이쳐질 때
바로 그 때 도리어
획기적인 삶의 변화가 찾아온다.

역경이 없고
순탄하기만 한 삶이란
곧 가장 큰 역경이다.

순경과 역경, 
긴장과 이완이야말로
자연스러운 삶의 파동이다.
...

삶의 역경과 혼란을 타고 진리는 온다. 

삶이 비탈진 내리막에서 내동댕이쳐지고 있을 때 도리어 삶의 획기적인 변화가 찾아온다. 

불안과 혼란은 우리를 더욱 내면 깊은 곳에 뿌리내리게 해 준다. 

역경(逆境)이 없고 순경(順境)만 있는 삶이란 그것이 곧 가장 큰 역경이다. 

우리의 삶이 역경과 순경, 긴장과 이완이 반복된다는 것은 여간 감사한 일이 아니다. 

우리는 다만 그것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면 된다. 

좋고 싫게 받아들이는 것이 아니라 다만 오면 오는 대로, 가면 가는대로 받아들이면 된다. 

그러지 않고 불안과 위험을 버리려 애쓰고, 행복과 편안과 순탄한 삶만을 붙잡고자 애쓴다면 그 때부터 삶은 그대를 외면하고 심지어 파멸시켜 버릴 것이다. 

지큼 이대로의 온전한 삶이 그대를 비켜가기 때문이다. 

양 극이라는 삶의 파동 위에 올라타라. 

어느 한 쪽에 사로잡히지도, 어느 한 쪽을 거부하지도 말아 보라.

일어나는 삶을 통째로 받아들이라.

마음껏 삶의 서핑을 즐기라.

'365일 눈부신 하루를 시작하는 한마디' 중에서

* 법상스님 1월 서울법회 안내
일시 : 2020.1.18(이번주 토요일)
16:00~18:00
장소 : 서울 용산 원광사(신용산역 1번출구에서 나와 용산우체국 보며 왼쪽 골목 직진 후 부대 위병소에서 우회전, 도보 8분)

#역경 #괴로움 #받아들임 #마음공부 #법상스님의목탁소리

Posted by 법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