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변하면 세계가 변한다'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7.12.20 내가 변하면 세계가 변한다



[서해안 고속도로를 달리며... 해가집니다.]

힘들고 답답할 때면
우린 내 주위를 탓하기 쉽습니다.

선배의 나쁜 성격을 탓하고,
후배들의 안일함을 탓하며,
사람들의 무능력을 탓하면서
'나'에 대해서는 상당히 관대한 우리의 모습을 봅니다.

정작 탓해야할 대상이 누구이며
관대해야 할 대상이 누구인지
올바로 보지 못하는 것은
참으로 안타까운 일입니다.

수행자의 진면목은
이 세상 모든 일은 '나'로부터 나온다는
지극히 평범한 진리를 올바로 알고 실천
할 줄 아는 모습에서 나옵니다.

탓해야할 '남'이란 있을 수 없습니다.
이기적인 동료들의 모습에서 나의 이기심을
볼 줄 알아야 하며
안일하고 게으른 이들의 모습을 보고 나의 나태함에
채찍질 할 수 있어야 합니다.

나를 욕하거나 헐뜯는 사람
나에게 발길질하는 사람들에게 까지도
다투려 들거나 화를 내어서는 않됩니다.

오히려
그렇게 거칠게 나타나는 환경, 조건.
이 모든 경계가
내 마음의 그림자라는 것을 알고
얼른 '내가 바뀌어야 겠구나'하고 생각해야 합니다.

이 모든 주위 환경 속에는 내가 수 억겁을 살아오며
지은 모든 업장, 인연의 연줄이 올올이
아로새겨 져 있습니다.

내가 한 말과 행동과 생각에 따라
나의 환경, 조건은 주어지는 것입니다.

지금 이 순간 내가 마음 먹은 생각, 행동,
나의 언어 하나 하나는 곧 현실이 될 수 있습니다.

우리의 마음은 능숙한 화가와 같아서 마음 먹은
대로 무엇이든 그려낼 수 있습니다.
현실이라는 종이 위에
몸과 입과 생각이라는 붓으로
마음 속에 가지고 있는 모든 것을 그려 낼 수 있습니다.

나의 마음은 능히 상대를 바꿀 수 있습니다.
나의 마음이 바뀌면
'상대'의 마음도 바뀌게 마련입니다.

모든 문제의 중심은 오직 '나'에 있습니다.
바꾸어야 할 '너'란 있을 수 없습니다.
내가 변하면 '너'가 변합니다.
내가 변하면 가정이 변합니다.
내가 변하면 사회가 변합니다.
내가 변하면 세계가 변하고 우주가 변합니다.

'남'을 위해 기도하십시오.
마음 속에 상대를 위한 지극한 원을 세우고
그들을 편견없이 바라보십시오.

그들이 바로 나의 부처님 이십니다.
나에게 욕하는 선배 부처님,
눈치만 살피며 게으른 후배 부처님,
열심히 공부하는 친구 부처님,
이 모든 분이 나를 이끌어 주는 부처님입니다.

부처님을 바꾸려고 하는 어리석음을 굴려
나와 함께 하는 내 주위의 모든 부처님을 공경해야 합니다.
그리고 이제 남은 것은
어리석은 '나'를 바꾸는 것입니다.


 

Posted by 법상